[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임창정
임창정


가수 임창정이 플레이오프 시구에 나선다.

임창정은 오는 22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 야구장에서 열리는 2015 플레이오프 4차전 두산베어스와 NC다이노스의 경기에 시구자로 초청돼 마운드에 오른다.

임창정은 평소 두산 베어스의 열혈팬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지난 6월 21일 임창정이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의 시구를 했을 당시 두산이 10대 0으로 승리를 거둬 ‘승리의 아이콘’으로 불리기도 했다.

임창정은 “플레이오프라는 큰 경기에 시구자로 마운드에 오른다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벅차다. 잠실구장을 찾은 팬들과 하나된 마음으로 두산베어스의 승리를 기원할 것이며, 최선을 다해 시구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창정은 지난달 22일 발매한 ‘또 다시 사랑’으로 음원차트는 물론 음악 프로그램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NH 미디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