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브의 사랑’ 진서연, 양금석, 윤세아가 눈물겨운 재회를 했다.

20일 방송된 MBC ‘이브의 사랑’에서는 서로의 관계를 비로소 알게 된 진송아(윤세아)와 진현아(진서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진현아는 유전자 검사 결과를 듣고 엄마 홍정옥(양금석)과 언니 진송아를 만났다. 진현아가 들고 온 유전자 검사 결과를 확인한 세 사람은 서로를 끌어 안고 눈물을 흘렸다.

진현아는 자신의 기억을 조작해 친엄마와 언니를 찾지 못하게 하려했던 구인수(이정길)의 행동에 분노했다. 진현아는 진송아와 홍정옥 앞에서 “내가 구회장을 짓밟아버리겠다”고 선언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이브의 사랑’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