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브의 사랑’ 진서연이 이정길이 자신의 기억을 조작했다는 사실을 알았다.

20일 방송된 MBC ‘이브의 사랑’에서는 진현아(진서연)이 구인수(이정길)에 의해 자신의 기억이 조작됐다는 사실을 알고 복수를 마음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진현아는 진송아(윤세아)가 자신의 친언니라는 사실을 알고, 그간 구인수가 자신의 기억을 조작해 왔음을 깨달았다. 하지만 진현아는 구인수에게 자신이 모든 진실을 알았다는 사실을 감췄다.

아무렇지 않게 구인수를 대한 후 자신의 방으로 돌아온 진현아는 “당신이 내 기억을 조작한 거였냐. 내가 그래서 내 언니와 엄마를 못 알아본 거였냐”며 분노했다. 이어 “구회장 내가 당신 피를 바짝바짝 말려버리겠다”라며 복수를 다짐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이브의 사랑’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