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애인있어요' 지진희 김현주
'애인있어요' 지진희 김현주


‘애인있어요’ 김현주가 지진희에 조언을 건넸다.

17일 방송된 SBS ‘애인있어요’ 15회에서는 이야기를 나누는 최진언(지진희)과 도해강(김현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카페에 나란히 앉아 이야기를 나눴다. 해강은 진언에게 반말을 하지 말라고 하며 “그렇게 많이 닮았냐. 헤어진 와이프랑 닮아서 그러는 거냐, 설리(박한별)에게 들었다”고 말했다.

해강은 진언에게 “그만 잊어라. 헤어진 아내도 그걸 바랄거다. 내가 그 분 입장이라도 제발 잊어주길 바랄거다”고 조언을 전했다.

이어 해강은 “이렇게 못 잊을 거면서 불륜은 왜 했냐. 있을 때 잘하지”라고 일침을 놓았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애인있어요’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