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무도6
무도6


‘무한도전’ 박나래의 활약에 뇌순남·뇌순녀들이 경악했다.

1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은 바보전쟁-순수의 시대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바보전쟁에 앞서 멤버들은 댄스 신고식을 가졌다. 추억의 댄스 신고식 음악이 흐르는 가운데 박나래에 차례가 돌아왔다.

박나래는 앞서 선보였던 디제잉 시범과 비슷하게 활력 넘치는 모습으로 다소 민망한 자세로 춤을 췄다. 박나래의 춤사위에 출연진들은 웃느라 바닥에 쓰러지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박나래는 쿵쿵 소리와 함께 무대에서 점프를 하며 춤을 마무리 지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