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무도7
무도7


‘무한도전’ 심형탁이 미니언 노래와 춤으로 주목받았다.

1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은 바보전쟁-순수의 시대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바보전쟁에 앞서 멤버들은 댄스 신고식을 가졌다. 심형탁은 정체 모를 노래와 춤을 춰 멤버들을 어리둥절하게 만들었다.

춤이 끝나자 멤버들은 노래와 춤의 정체를 물었다. 심형탁은 “영화 ‘미니언즈’에 나오는 노래다”고 이를 설명했고 유재석은 “이게 정말 순수한 거다”라며 다같이 노래와 율동을 배울 것을 제안했다.

이어 출연진은 원형 무대로 모였고 심형탁의 ‘뚜찌빠찌 뚜찌빠찌’라는 노래에 맞춰 춤을 춰 웃음을 자아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