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우결4
우결4


‘우결’ 슈퍼주니어 강인이 육성재의 대세를 인정했다.

17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이하 우결)’에서는 강인과 통화하는 육성재·조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육성재는 조이의 스케줄을 따라가기로 했다. 조이의 스케줄은 과거 육성재가 강인, 엠버와 MC로 활약한 바 있는 프로그램이었다.

이동하던 중 두 사람은 강인에게 전화를 걸었다. 조이는 강인과의 통화에 “예전에 육성재가 잘 못해준다고 하면 혼내준다고 했었지 않느냐”고 말을 했다.

이에 강인은 “그때는 말해도 됐는데 지금은 내가 성재를 못 건든다”며 대세가 된 육성재를 의식해 말했다.

강인의 말에 육성재는 민망해했고 조이 역시 멋쩍은 웃음만 지었따.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