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러블리즈
러블리즈


걸그룹 러블리즈가 사랑스러움으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17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러블리즈가 ‘아츄’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러블리즈는 하늘색 셔츠에 화이트 스트라이프 원피스로 소녀스러움을 뽐냈다. 이어 귀여운 안무와 노래로 남성팬들의 환호를 불렀다.

‘아츄’는 가수 윤상을 중심으로 다빈크, 스페이스카우보이가 뭉친 프로듀싱팀 원피스(OnePiece)와 서지음 작사가가 참여, 수줍은 첫사랑에 빠진 소녀의 마음을 재채기에 비유해 상큼 발랄하게 담아 내며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인 곡이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태연, 씨엔블루, 에일, 갓세븐,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러블리즈, 세븐틴, 업텐션, 오마이걸, 박보람, 써니데이즈, 6 to 8, 멜로디데이, 베리굿, 하트비, 빅플로, 브로가 출연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