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브의 사랑’ 이정길이 김민경에게 대신 감옥에 다녀올 것을 요구했다.

16일 방송된 MBC ‘이브의 사랑’에서는 진송아(윤세아)가 구인수(이정길)에게 신제품 기술 유출범을 잡아달라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구인수는 진송아의 부탁을 받아들여 강세나에게 “나 대신 그 곳을 다녀와라”라며 자신 대신 감옥에 갈 것을 요구했다. 구인수는 “내가 살면 얼마나 살겠냐. 인생의 마감을 그 곳에서 할 수 있겠냐”며 “보는 눈들이 있어서 더는 감싸주지 못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보석으로 빼줄테니, 갔다오는 시늉만 해라”라고 말했고, 결국 강세나는 구인수의 부탁을 받아들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이브의 사랑’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