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업텐션이 거친 매력을 발산했다.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업텐션이 파워풀한 ‘위험해’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업텐션은 화이트 컬러에 레드로 포인트를 준 교복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업텐션은 순백의 의상과 대비되는 나쁜 남자의 다크한 매력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업텐션의 데뷔곡 ‘위험해’는 강렬한 사운드와 긴장감 넘치는 곡의 전개가 매력적인 팝 댄스곡이다. 가요계 히트곡 메이커 신혁의 프로듀싱으로 탄생한 ‘위험해’는 좋아하는 여자를 보호하기 위해 맹수 같이 변한 남자의 단호한 목소리가 귓가를 울린다. 여자를 둘러싼 위험한 존재들에게 강하게 경고하는 메세지가 인상적인 곡이다. 특히 후렴부분의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차원이 다른 스토리텔링 입체 퍼포먼스가 만나 완벽한 무대 구성을 자랑한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갓세븐, 노지훈, 다이아, 러블리즈,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박보람, 빅플로, 세븐틴, 씨엔블루, 업텐션, 에일리, 오마이걸, 옴므, 짜리몽땅, 태연, 투빅, 투아이즈, 투포케이, 플레이백이 출연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