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엠카1
엠카1


가수 노지훈이 카리스마 넘치는 감성을 뽐냈다.

노지훈이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니가 나였더라면’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노지훈은 화려한 검정 슈트와 흰색 이너로 댄디하면서도 깔끔한 매력을 뽐냈다. 안무가 섞인 새로운 ‘니가 나였더라면’ 무대에 보는 이들의 마음이 설?다.

타이틀곡 ‘니가 나였더라면’은 인기 프로듀서인 브레드비트(BREADBEAT), 신효, 원더키드(WONDERKID)가 공동 작곡하고 그룹 에이트의 멤버 백찬(Luvan)이 작사를 맡은 R&B 팝 스타일의 곡이다. 사랑하는 이에게 자신의 벅찬 감정을 전하는 솔직한 가사와 부드러운 음색, 가을을 닮은 감미로운 멜로디가 ‘발라드 남신’으로 돌아온 노지훈의 한층 스윗한 매력을 상승시킨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갓세븐, 노지훈, 다이아, 러블리즈, 레드벨벳, 몬스타 엑스, 박보람, 빅플로, 세븐틴, CNBLUE, 업텐션, 에일리, 오마이걸, 옴므, 짜리몽땅, 태연, 투빅, 투아이즈, 투포케이, 플레이백이 출연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