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김준선이 ‘슈가맨을 찾아서’ 출연 소감을 밝혔다.

8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는 최용준, 김준선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 날 방송에서 김준선은 종합편성채널 JTBC ‘슈가맨을 찾아서(이하 슈가맨)’ 출연 소감을 묻는 질문에 “사실 제 원곡 ‘아라비안나이트’를 이길 수 있을 거라고는 생각을 안 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프로듀서 신혁 씨가 정말 멋지게 바꿔줬고, 대세 아이돌 하니 씨가 고급지고 섹시한 무대를 만들어 줬다”며 “게다가 유느님(유재석)이 랩까지 해줬다. 저에겐 영광이었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