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오마이걸
오마이걸


걸그룹 오마이걸의 신곡 ‘클로저(CLOSER)’가 베일을 벗었다.

오마이걸은 8일 자정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클로저’를 공개했다. 총 5개의 트랙으로 구성된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클로저’는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높은 순위로 진입하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번 미니 2집 타이틀곡 ‘클로저’는 소녀시대 ‘라이언 하트(Lion Heart)’를 작곡한 션 알렉산더(Sean Alexander)와 엑소의 ‘으르렁’을 작사한 서지음이 합세하여 만든 곡으로 국내외 히트 메이커들이 함께 참여하며 완성도 있는 앨범이 탄생됐다. 순수한 소녀의 누군가를 향한 간절한 마음을 담고 있다. 멤버 미미는 총 3개 트랙의 랩메이킹을 직접 맡으며 앨범 참여도를 높였다.

음원과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차원이 다른 순수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영상미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신비롭고 몽환적인 곡의 분위기를 살리기 위해 숲속 폐허와 푸른 호수를 사실적인 세트로 표현했다. 소녀들의 순수함을 담은 슬프고 아름다운 한 편의 판타지 동화로 탄생시켰다. 또한 별자리를 표현한 다채로운 구성의 칼군무와 함께 드라마타이즈로 극적 긴장감을 높여 곡의 몰입도를 더했다. 뮤직비디오 연출은 B1A4의 ‘솔로데이’와 ‘스윗걸’을 제작한 써니 비주얼(Sunny Visual)의 유성균 감독이 맡았다.

오마이걸은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신곡 ‘클로저’의 방송 첫 무대를 공개한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WM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