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브의 사랑’ 윤세아가 본부장으로 승진했다.

8일 방송된 MBC ‘이브의 사랑’에서는 이사회의 동의를 통해 본부장으로 승진한 진송아(윤세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진송아의 승진 건으로 열린 이사회에서 찬성10, 반대9로 진송아의 승진이 결정됐다. 홍 대리(김태한)는 진심으로 진송아의 승진을 축하해줬고, 진송아 역시 기뻐했다.

진송아의 승진 소식을 알게 된 강세나(김민경)는 분노했다. 강세나는 구회장(이정길)에게 달려가 “나도 승진 시켜달라. 진송아보다 내가 더 우위다”라며 억지를 부렸다. 이에 구인수는 “당장 나가라”라며 단호한 태도를 보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이브의 사랑’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