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모세 한경일
모세 한경일


‘올드스쿨’ 한경일이 과거 MBC ‘복면가왕’에 섭외됐던 일화를 밝혔다.

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발라드의 전설을 찾아서’ 코너에는 가수 모세, 한경일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한경일의 라이브를 들은 김창렬은 “노래 잘 들었다. ‘복면가왕’에 나가는 게 어떤가. 혹시 섭외전화가 온 적은 없었냐”라고 묻자, 이에 한경일은 “프로그램의 초창기 때 한 번 연락이 왔었다”고 밝혔다.

김창렬이 “왜 안했냐”고 아쉬워하며 물어보자, 이에 한경일은 “나는 한다고 했었다”라고 말을 줄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김창렬의 올드스쿨’ 트위터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