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육룡이 나르샤’ 배우 윤균상이 상큼 윙크를 뽐냈다.

윤균상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육룡이 나르샤 화이팅!”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균상은 콧수염이 그려진 마스크를 착용한 채 셀카를 찍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에서는 귀여운 윙크를 날리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윤균상의 장난스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윤균상이 출연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는 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