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전현무쇼2
전현무쇼2


김흥국과 이계인이 ‘전현무쇼’의 정규 편성 가능성을 낮게 봤다.

28일 방송된 KBS2 ‘전무후무 전현무쇼'(이하 ‘전현무쇼’)에서는 3년만에 KBS에 복귀한 전현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김흥국과 이계인이 첫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야기가 끝날 무렵 전현무는 “‘전현무쇼’ 정규 편성이 될 것 같느냐”고 물었다.

김흥국은 “안 될 것 같다”고 차갑게 말했고 이계인은 왜 그러느냐고 되물었다. 이에 김흥국은 “오늘 이 프로그램이 잘 될 것 같느냐”고 이계인에게 되물었고 이계인은 “얘(김흥국)가 하는 말이 희한하게 듣고 보면 말이 되긴 한다”고 답해 전현무를 웃게 만들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KBS2 ‘전무후무 전현무쇼’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