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아육대
아육대


그룹 마이네임 세용이 풋살에서 득점했다.

28일 방송된 MBC ‘아이돌 육상 씨름 농구 풋살 양궁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보이그룹의 풋살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풋살 준결승에서는 레알 막드리드와 FC청담이 맞붙었다.

레알 막드리드의 김동준과 FC청담의 샘 카터가 눈부신 활약으로 경기를 이어갔다. 양팀은 위협적인 슛을 했고 골키퍼들의 선방으로 골문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

전반전 종료 1분을 남기지 않았을 때 마이네임 세용은 프리킥을 얻어냈고 선제골에 성공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tenasia.co.kr
사진. MBC ‘아육대’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