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정법2
정법2


병만족이 벌떼, 박쥐, 뱀에 습격을 당했다.

25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니카라과'(이하 정글의 법칙)에서는 김병만과 함께 현주엽 조한선 김동현 최우식 하니 잭슨이 출연해 30m 암벽등반, 자갈길 트레킹 등 체력의 한계를 시험하는 철인 3종 생존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병만족은 뗄감을 구하다가 바위에 붙은 벌집을 발견했다. 현주엽은 “병만아, 저기 벌집 아니냐”며 놀라워했다.

이어 최우식은 벌집을 가리키며 “저기 박쥐도 있다”며 기겁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병만족의 위기는 이뿐만이 아니였다. 동굴에서 급작스럽게 나온 하니는 “뱀이 나왔다”며 소스라치게 놀라 병만족의 걱정을 샀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