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나를 돌아봐
나를 돌아봐


조영남이 사주로 연애운을 점쳤다.

25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조영남과 그 매니저 이경규가 역술인을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조영남은 사주로 정확한 생년월일을 파악하기 위해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말해 눈길을 끌었다. 조영남은 이 과정에서 “한 번도 여자친구가 없어본 적이 없다”고 말하며 자부심을 드러냈다.

조영남의 사주를 알아본 역술인은 “78세에 여자들이 몰릴 사주다”고 말했다. 이에 조영남은 “그 전에 내가 죽으면 이 점은 말짱 꽝이지 않냐”고 반문해 폭소케 했다.

역술인이 “78세에 여자들이 양떼나 소떼처럼 올 것이다”고 설명하자 조영남은 “(그때 되면) 일어나질 못하는데 여자가 밀려와봐야 무슨 소용이냐”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KBS2 ‘나를 돌아봐’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