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3
3


‘3대천왕’ 백종원이 된장칼국수의 맛에 깜짝 놀랐다.

25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에서는 대전, 춘천, 강릉의 칼국수 3대 천왕이 출연해 지역적 특색에 따라 맛 차이가 천차만별인 3색 칼국수를 선보였다.

이날 백종원은 춘천 ‘ㅇ’ 장칼국수집 찾아 된장칼국수를 주문했다. 무청시래기, 채 썬 감자 등 독특한 재료가 들어간 칼국수가 나오자 백종원은 “진짜 특이한 비주얼”이라 표현했다.

이어 백종원은 “솔직히 냄새로는 모르겠다”고 한 입을 먹었고, “어, 이거?”라며 깜짝 놀랐다. 이어 “진짜 겉보기하고 냄새하고 맛하고 확 다르다. 전혀 일치가 안돼”라며 독특한 맛에 감탄했다. 그는 “신기하게 맛있네?”라며 “이렇게 당황스러울 때가 제일 재밌다”고 된장칼국수를 열심히 맛봤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