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1
1


‘3대천왕’ 백종원이 귀여운 표정을 선보였다.

25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에서는 대전, 춘천, 강릉의 칼국수 3대 천왕이 출연해 지역적 특색에 따라 맛 차이가 천차만별인 3색 칼국수를 선보였다.

이날 백종원은 강릉 교동의 ‘ㅎ’ 칼국수집을 찾아가며 “여긴 현지인만 간다. 나 현지인 같지 않나”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백종원은 가게에 들어가 “칼국수 주시는데 면은 조금만”이라 주문을 했고, 앞에 전담 카메라를 설치하며 귀여운 표정을 지었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김준현이 “뭐 하시는 거냐”고 물어 웃음을 유발했다. 백종원은 다소 당황하며 “아니, 잘 나오나 봤는데”라며 변명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