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2015090914453784331
2015090914453784331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웬디가 ‘컬투쇼’에서 무대에서 실수한 경험을 공개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첫 정규 앨범 ‘더 레드(THE RED)’를 발표한 레드벨벳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웬디는 앞선 질문들에서 부지런하고 깔끔한 멤버로 손꼽혔다. 하지만 웬디는 뒤이어 “무대에서 실수하는 멤버가 누가 있냐”는 질문에 “제가 그렇다”고 답해 허당 매력을 드러냈다.

웬디는 “자리 찾기가 어렵다. 이동이 너무 많다”며 고충을 털어놨다. 이에 DJ 정찬우는 “아이돌 그룹들은 연습을 많이 해서 자기 자리를 잘 찾아가지 않냐”고 말했고 웬디는 “저도 연습을 정말 많이 했는데 왜 그랬는지 모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