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2015090914374515517
2015090914374515517


그룹 레드벨벳이 ‘컬투쇼’에서 식탐이 많은 멤버로 예리를 지목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첫 정규 앨범 ‘더 레드(THE RED)’를 발표한 레드벨벳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레드벨벳은 “식탐이 많은 멤버가 누가 있냐”는 질문에 만장일치로 예리를 지목했다. 예리 역시 웃음을 터뜨리며 자신이 식탐이 많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DJ 정찬우는 예리에게 “특별히 좋아하거나 잘 먹는 음식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예리는 “모든 음식을 좋아하고 잘 먹는다”며 식탐왕의 면모를 보였다. 특히 예리는 “치킨을 좋아하냐”는 질문에 행복한 표정을 지으며 “양념 치킨”을 외쳐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