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2015090914320874173
2015090914320874173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들이 ‘컬투쇼’에서 청소를 잘 안하는 멤버로 예리를 지목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첫 정규 앨범 ‘더 레드(THE RED)’를 발표한 레드벨벳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레드벨벳의 멤버 아이린은 “숙소에서 청소를 잘 안하는 사람이 있냐”는 질문에 예리를 지목했다. 아이린은 “예리 침대 위에는 누울 공간만 있고 그 외에는 다 짐이다”라며 잘 치우지 않는 예리의 습관을 폭로했다.

이에 예리는 “제가 물건이 많은데 놓을 곳이 없어서 침대에 놓는 것 뿐이다”라고 변명했다. 예리의 변명을 들은 아이린은 “이층 침대인데 자다보면 매번 뭔가가 떨어진다”고 말했다. 특히 이층침대에서 예리의 아래층에서 잔다고 밝힌 조이는 “저는 매번 생명의 위협을 느낀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