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2015090914213716048
2015090914213716048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아이린이 ‘컬투쇼’에서 멤버들에게 스킨십을 하는 이유를 밝혔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첫 정규 앨범 ‘더 레드(THE RED)’를 발표한 레드벨벳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아이린은 “멤버들에게 스킨십을 많이 한다고 들었다”는 DJ 정찬우의 질문에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다른 멤버들은 “아이린 언니가 매번 엉덩이를 만진다”며 아이린의 잦은 스킨십에 대해 이야기했다.

멤버들의 잇따른 증언에 아이린은 해명을 시작했다. 아이린은 “제가 언니이다보니 다른 멤버들이 귀엽다”고 말하며 “귀여워서 스킨십을 하는거다”라며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