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박은영 아나운서
박은영 아나운서


KBS 박은영 아나운서가 가수 김종국과의 핑크빛 일화를 털어놓았다.

7일 방송된 KBS2 ‘위기탈출 넘버원’ 500회 특집에서는 1대 MC 박은영이 출연해 함께 MC로 호흡했던 김종국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박은영은 과거를 회상하며 “김종국이 나중에 시집갈 곳 없으면 나한테 시집오라고 했다”고 깜짝 폭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박은영의 폭로에 김종국은 “이렇게까지 시집을 안갈 줄은 몰랐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KBS2 ‘1대 100′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