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5
어셈블리5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어셈블리’ 정재영이 사무총장직 제의에 대해 밝혔다.

27일 방송된 수목드라마 ‘어셈블리’에서는 진상필(정재영)이 국민당 사무총장직 제의에 대해 밝혔다.

이날 진상필과 최인경(송윤아)의 회의 중 서동재(서현철)가 들어와 “의원님이 사무총장님 내정자라고 했다”며 기사를 보였다. 서동재는 “말이 되는 소리를 해야지. 제가 데스크에 전화해 자르라고 하겠다”고 말했다.

최인경은 당황한 표정으로 “도대체 누가 언론에 흘렸냐”고 읊조렸고, 진상필의 사무실에는 사실확인을 위해 기자들이 몰려왔다. 진상필은 기자들 앞에서 사무총장직 자리에 대해 “제안받은 것 사실이다”며 “생각해본다고 했다”고 밝혔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