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문근영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사도’ 문근영이 영화 속 여인들에 대하나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27일 V앱을 통해 진행된 ‘사도-무비토크 라이브’에서는 이준익 감독을 비롯해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전혜진, 김해숙까지 ‘사도’의 출연진들이 관객들과 만났다.

이날 ‘사도’에서 혜경궁 역을 맡은 문근영은 “영화 속 여인들은 각자 누군가의 어머니이기도 하고, 누군가의 아내이기도 하다”며 “각자 신분과 위치는 다르지만 모성애라던가 남편에 대한 헌신은 공통적이였다”고 밝혔다.

이어 문근영은 “또한 촬영중에도 모두들 자신의 아들을 지키기 위한 묘한 긴장감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V앱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