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틀맨리그1
젠틀맨리그1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젠틀맨리그’ 출연진이 매운맛을 직접 체험했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젠틀맨리그’에서는 대한민국을 강타한 음식 열풍의 모든 것을 파해쳐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젠틀맨리그’ 출연진들은 매운맛을 수치로 나타낸 스코빌 지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제작진은 ‘스코빌 지수를 체험하라’를 미션으로 각각 다른 스코빌지수의 소스를 출연진에게 건넸다.

각각 다른 스코빌 지수의 소스를 맛본 출연진들은 상상초월의 매운 맛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진우 기자는 스코빌 지수가 가장 높은 3번 소스를 맛본 후 “맛이 전반전과 후반전이 다르다”며 놀라워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tvN ‘젠틀맨리그’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