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틀맨리그
젠틀맨리그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젠틀맨리그’ 장기하가 음악에 대해 허영심을 부리고 싶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젠틀맨리그’에서는 대한민국을 강타한 음식 열풍의 모든 것을 파해쳐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MC 정재형은 장기하에게 “장기하 씨는 언제 지적 허영심을 표출하고 싶나요?”라고 질문했다. 이에 MC 장기하는 “저는 사실 아는게 음악 밖에 없기 때문에, 비음악인들 사이에서 음악 이야기가 나오면 허영심을 부리고 싶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에 정재형은 “장기하 씨가 서울대 실용음악과 1기라고 들었다”고 웃으며 말했고, 장기하는 “아니다. 저는 2기고 1기는 이적 씨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tvN ‘젠틀맨리그’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