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4


[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엠카운트다운’ 김형준이 플레이백 하영과 달달한 호흡을 선보였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김형준이 ‘크로스 더 라인(Cross the line)’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 김형준은 흰색 셔츠에 주황색 바지로 훈훈한 외모를 돋보이게 했다. 김형준의 부드러운 목소리와 하영의 톡톡 튀는 목소리가 하모니를 이루는 가운데, 로맨틱한 안무가 보는 이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크로스 더 라인’은 ‘썸’에서 ‘연인’으로 발전하기 직전의 애매한 경계를 지우고 싶어 하는 남자의 마음을 노래한 곡이다. 다비치의 ‘두 사랑’, 산이(San E)의 ‘아는 사람 얘기’, JYJ의 ‘Back Seat’ 등을 히트시킨 동네형, 원영헌 콤비와 최근 떠오르는 신예 작곡가 ESBEE가 함께 작업한 상큼한 미디엄 템포의 R&B 곡이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김소정, 김형준, 놉케이, 마이비, 배드키즈, 벤, 비트윈, 빅스 LR, 소녀시대, 스테파니, 스텔라, 아미, 앤씨아, SG워너비, 에이프릴, 여자친구, 연분홍, 워너비, 전설, JJCC, 주니엘, 투아이즈, 티아라, 현아가 출연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