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원더걸스의 멤버 혜림이 남다른 각선미를 뽐냈다.

19일 혜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람선 대기하면서”라는 글과 같은 그룹 멤버 선미의 아이디를 함께 적으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림은 한쪽 다리를 꼰 채 앉아있는 모습이다. 혜림의 날씬한 다리가 돋보이는 가운데, 신비한 느낌을 자아내는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혜림이 속한 원더걸스는 최근 ‘리부트(REBOOT)’ 앨범으로 컴백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혜림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