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비정상회담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비정상회담’ 박준형이 동안이라는 소리에 피부가 까맣기 ?문이라고 말했다.

10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박준형이 게스트로 출연해 “과학발달이 결국 인간을 파멸로 이끌 거라 생각하는 나, 비정상인가요?”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형은 활기찬 등장과 함께 “다 잘생기고 전국 사람들이다”라고 말했다. 오취리는 박준형에게 나이를 말했고 박준형은 46세하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에 박준형은 “원래 피부가 까맣기 때문에 숨길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C들은 장위안에게 박준형을 아냐고 물었고 “노래하는 사람 아니냐”고 말하며 박준형 특유의 손동작을 따라했다. 이에 MC 전현무는 “우리 아버지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