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기억해7
너를 기억해7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너를 기억해’ 박보검이 서인국에게 “살인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10일 방송된 KBS2 ‘너를 기억해’에서 이민(박보검)은 이준호(최원영)가 이현(서인국)과의 해피엔딩이 불가능할 것이라는 말을 듣고 상념에 빠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민은 자신때문에 이현이 힘에 들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민은 이현에게 “앞으로 사람 안죽일게. 형이 그러라면 그런다고”라고 말했다.

이현은 이민의 말을 듣고 속으로 “네가 저지른 과거의 흔적들은 어떻게 해야할까”라고 고민했다.

이민은 “역시 안되나”라고 자조적으로 되뇌었고, 이현은 “되도록 해야지”라며 웃어보였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KBS2 ‘너를 기억해’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