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대첩3_0
한식대첩3_0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한식대첩’ 김성주가 착각을 해 얼굴을 붉혔다.

6일 케이블채널 tvN과 올리브TV에사 동시방송되는 ‘한식대첩3’에서는‘전통 상차림’을 주제로 결승전을 펼치는 전라남도팀과 서울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서울 팀은 살구와 앉은뱅이 통밀, 고려닭을 일품식자료로 준비했다. 서울팀은 앉은뱅이 통밀을 사용해 유두 국수를 만들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에 MC김성주는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이를 보고 백종원은 “이상하게 생각하지 말라. 유둣날 먹는 거다”라고 말해 MC 김성주를 민망케 했다. 서울팀은 “어디를 물어보신 거예요?”라고 말했고 MC김성주는 “죄송합니다. 제가 잘 못 들었네요”라며 사과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tvN ‘한식대첩3′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