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비스트가 ‘엠카’ 8월 첫째 주 1위를 차지했다.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비스트가 1위를 차지했다.

하이라이트가 방송된 이날 방송 말미에는 1위를 차지한 비스트가 등장했다. 비스트는 제작진의 몰카에 속한 카메라를 향해 선물을 준비했다며 제작진에게서 선물 상자를 받았다. 이 상자 안에는 비스트의 이름이 새겨진 트로피가 들어있었고 양요섭은 트로피를 보고 환호했다.

윤두준은 “생각지도 못했는데 1위를 ‘엠카운트다운’에서 받게 돼서 너무나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