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
장기하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장기하가 ‘젠틀맨리그’ 홍보에 나섰다.

6일 장기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볼 거니 안 볼 거니, 젠틀맨리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기하는 깔끔한 수트 차림을 하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에 놓여진 캐이블채널 tvN ‘젠틀맨리그’ 대본이 눈에 띈다.

장기하는 정재형과 함께 ‘젠틀맨리그’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장기하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