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셰프 샘킴이 아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샘킴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과연 누구의 휴가 일까요? 더 빨리 더 빨리 외치며 나는 다리의 힘이 풀리기 시작한다. 참으로 아름다운 제주! 아이 러브 제주! 혼자 시원해서 미안합니다! 해피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샘킴과 샘킴의 아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샘킴은 제주도의 바닷가에서 아들의 튜브를 끌어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아들과 놀아주는 샘킴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샘킴은 현재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활약하고 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샘킴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