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1박2일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1박2일’ 송지은이 데프콘에게 연기인게 티난다고 말했다.

2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여름 휴양 여행 발리’편 두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잠자리 복불복을 진행했다. 이긴 사람은 숙소 안에서, 진 사람은 마당 평상 위에서 야외 취침을 해야 했다.

데프콘은 시크릿 송지은에게 전화 걸었다. 데프콘은 송지은이 전화를 받자 눈물을 훌쩍거렸다. 하지만 송지은은 “뭐예요. 연기인거 티나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송지은은 “너무 연기 톤이다. 혹시 사기당했냐”고 물었다. 데프콘은 “지은아, 실패 고맙다”고 방송임을 실토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KBS2 ‘해피선데이-1박2일’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