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고추아가씨
복면가왕 고추아가씨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고추아가씨가 9대 가왕으로 등극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노래왕 퉁키와 고추아가씨의 9대 가왕 결정전이 펼쳐졌다.

그 결과, 고추아가씨가 노래왕 퉁키를 단 1표차로 이기고 가왕이 됐다. 50대 29로 박빙의 대결을 펼친 고추아가씨는 눈물 소감을 전했다.

고추아가씨는 “정말 상상도 못했다. 이 무대를 준비하는 것만으로도 너무 행복했는데 많은 분들이 절 선택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