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가 아내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에서는 ‘아빠도 남자다’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휘재 아내 문정원의 친구인 정창욱 셰프가 이휘재의 집에 방문했다. 쌍둥이와 친해지지 못했던 정창욱은 가기 전 친해져 감동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문정원은 “상상을 한 번도 못 해 봤던 그림이다. 솔직히. 이성 친구가 저희 집에 와서 요리하고 남편과 같이 나란히 대화하는 모습이 일단은 약간 뿌듯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휘재는 “저는 사실 정 셰프가 아내 처음 많났을 때 ‘예뻐졌다’라고 말할 줄 알았다. 근데 ‘어우 너 왜 그렇게 늙었어’ 그래서 미안했다. 애들키우느라 힘드나하고 반성도 했다”라고 말하며 아내에 대한 미안함을 드러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