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고추아가씨
'복면가왕' 고추아가씨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고추아가씨가 관객들을 홀릭시켰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고추아가씨가 김건모 ‘사랑이 떠나가네’ 무대를 펼쳤다.

앞서 고추아가씨는 1라운드에서는 극찬을 받았던 인물. 성우 서유리가 고추아가씨의 정체를 성우 이용신으로 지목한 바 있다.

2라운드 무대가 시작하자 서유리는 이용신이라고 확신했다. 판정단도 서유리의 말에 수긍하며 “이용신이 콘서트도 한다더라”며 신빙성을 더했다.

김형석은 “나는 이따 신효범이라고 말할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