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판정단이 마실나온 솜사탕을 예측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마실나온 솜사탕과 인생직진 신호등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마실나온 솜사탕은 이소라 ‘처음 느낌 그대로’를 깊은 감성으로 열창했다. 윤일상은 “솜사탕의 감정 처리를 보고 옆에 있던 여성분들이 모두 감성이 돋았다. 원곡가수 못지 않은 감성을 보여줬다”고 극찬했다.

김형석은 “처음과 끝음의 길이를 끝까지 갖고 간다. 마지막음이 기억에 남는데 그것을 놓치지 않고 잡아가 감성을 남긴다”고 칭찬을 이어갔다.

김창렬은 “나이가 어린 것 같다. 백지영이 부르는 느낌이 나는데 백지영과 다른 것을 갖고 있다. 백지영이 좋아하는 가수가 있는데 유성은인 것 같다”고 말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