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우 예린
유승우 예린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가수 유승우가 남자가 됐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는 유승우가 신곡 ‘예뻐서’ 무대를 선보였다.

유승우는 화이트 수트를 입고 무대에 올라 훌쩍 자란 청년의 모습이었다. 걸그룹 여자친구 예린이 함께 무대에 올라 유승우의 세레나데를 받으며 예쁜 미모를 드러내 무대를 환하게 만들었다. 고백을 하는 유승우가 감미로우면서도 남자다운 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예뻐서’는 히트 작곡가 김도훈의 곡에 김이나가 노랫말을 붙였으며, 갓 찾은 20대 유승우의 이미지 그대로를 표현하고자 했다. 여기에 최근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긱스의 래퍼 루이가 참여하여 감성적 랩핑을 통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비스트, 에이핑크, 인피니트, 태진아, GOT7, 소나무, 유승우, 루이, NC.A, 여자친구, 스텔라, 블레이디, 지헤라, 앤화이트, 워너비, 은가은, 딕펑스, 이주선, 밍스가 출연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SBS ‘인기가요’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