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밤선비
밤선비


‘밤을 걷는 선비’를 향한 시청자들의 애정이 촬영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하고 있다. 어마무시한 풀세트 뷔페 선물부터 자발적 본방사수 영업까지 팬들의 든든한 응원이 이어져 배우와 스태프들 모두 기운을 내 촬영을 이어가고 있는 것.

MBC 수목미니시리즈 판타지멜로 ‘밤을 걷는 선비’(장현주 극본, 이성준 연출, 콘텐츠 K 제작, 이하 밤선비)에 팬들의 뜨거운 사랑이 이어지고 있다. 이준기-심창민 등 출연배우의 팬들이 무더위 속에서 불철주야 촬영에 매진중인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식사부터 디저트, 커피까지 풀코스로 음식을 즐길 수 있는 ‘통 큰 뷔페’를 선물해 ‘밤선비’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달 14일, 29일 심창민 일본 팬 연합과 이준기 중국 팬 연합에서는 각각 촬영 현장에 뷔페를 선물해 배우, 스태프들에게 열띤 응원을 전했다. 이들은 랍스터-안심스테이크 등 보양음식뿐만 아니라 달콤한 케이크와 과일, 커피차까지 완벽한 풀코스를 준비해 스태프들을 감탄케 했다.

특히 2주 간격으로 진행된 팬들의 뷔페 선물에 배우와 스태프들은 너나할것없이 함박웃음으로 감사인사를 전했고, 더욱 더 열심히 촬영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불태웠다. 이준기는 “보내주신 사랑에 너무나도 큰 감사를 드린다.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더 힘내서 촬영에 임하겠다”며 열혈 촬영 의지를 드러냈고, 직접 영상을 찍어 자신의 SNS에 업로드 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심창민 역시 환하게 웃는 얼굴로 맛있게 식사를 즐겼다는 후문이다.

팬들의 애정 어린 관심은 자발적 영업에서도 느낄 수 있다. ‘밤선비’ 이준기의 해외 팬들은 방송 전부터 지하철에 광고를 게재하며 든든한 지원군임을 자처했다. 또한 ‘밤선비’의 열혈 시청자들은 방송 후 화제가 되는 장면, 재밌는 장면으로 2차 창작물을 만들어 더 많은 시청자를 끌어들이기 위한 ‘자체영업’도 마다하지 않는다. 무엇보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직접 글을 올리고, ‘밤선비’를 추천하며 ‘입소문 마케팅’을 펼쳐 독보적인 화제성을 뽐내고 있다.

이에 ‘밤선비’ 제작진은 “팬들의 큰 사랑에 현장은 ‘으샤으샤’하며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 마련해 주신 음식뿐 아니라 드라마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다른 분들에게 전파하기 위해 노력하는 팬들을 보고 이들이 더 재미있게 볼 수 있는 드라마를 만들자고 배우와 스태프들이 모두 한 마음이 됐다”며 “여러분의 넘치는 사랑과 애정은 좋은 드라마로 보답할 테니 앞으로도 ‘밤선비’ 본방사수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밤선비’는 ‘해를 품은 달’, ‘기황후’ 등을 공동 연출한 이성준 PD가 연출을 맡고, ‘커피 프린스 1호점’을 집필한 장현주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MBC 최고의 화제작이었던 ‘해를 품은 달’을 잇는 올 여름 단 하나의 판타지 멜로의 향취를 제대로 풍겨낸 ‘밤선비’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콘텐츠K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