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섹션TV연예통신' 소이현
MBC '섹션TV연예통신' 소이현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C ‘섹션TV 연예통신’ MC 소이현이 2년 반 만에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지난 해 배우 인교진과 결혼한 소이현은 현재 임신 5개월째로, 태교에 전념하기 위해 프로그램에서 떠나게 됐다.

소이현은 지난 2013년 3월 24일 개그맨 김국진과 ‘섹션TV 연예통신’의 새 MC로 합류했다. 배우로서 첫 예능 MC를 맡은 소이현은 도회적인 이미지와는 달리 털털하고 솔직한 반적 매력을 보여줬다.

그동안 소이현은 ‘섹션TV 연예통신’을 통해 남편 인교진과의 연애 스토리, 임신, 청첩장 공개, 결혼 등의 소식을 제일 먼저 알린 바 있다.

소이현은 “섹션 식구들과 김국진 선배님 덕분에 편안하게 진행할 수 있었다. 특별히 섹션을 시청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전하며 눈물을 보였다.

소이현의 뒤를 이어 배우 임지연이 8월 2일부터 ‘섹션TV 연예통신’의 새 안방마님이 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섹션 TV 연예통신’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