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지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지민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라디오스타’ 지민이 걸그룹 대전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만찢남녀’ 특집으로 홍석천, 이국주, AOA 지민, 몬스타엑스 주헌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구라는 소녀시대, 걸스데이, 씨스타 등이 동시에 컴백한 소위 ‘걸그룹 대전’에서 “가장 신경쓰이는 팀이 어디냐”고 물었다. 이에 지민은 “어떻게든 피하려고 했었다”며 “저희 회사에 가수가 많아서 피할 수 있는 시기가 없었다”고 밝혔다.

이에 김구라는 “국내 여름 음악시장을 해수욕장으로 비유한다면”이라며 씨스타는 해운대, AOA는 경포대, 걸스데이는 망상이라고 밝혀 시선을 끌었다. 이에 이국주는 “와닿는다”고 말하며 웃었고, 김구라는 마지막으로 “소녀시대는 하이난으로 할까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