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이 교양있는 모습이 자신없다고 밝혔다.

22일 오전 10시 광화문 투썸플레이스에서는 케이블채널 tvN ‘오 나의 귀신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연출자 유제원 PD를 비롯해 배우 조정석, 박보영, 임주환, 김슬기가 참석했다.

이날 박보영은 “실제 나는 자신 없는 부분이 굉장히 많다. 능청스런 순애를 연기하면서 자신감을 많이 찾고 있는 중이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솔직히 난 교양있는 모습이 가장 자신없다. 얼마 전 감독님이 교양있는 모습 연기를 요구했는데 매우 못했다. 앞으로 이십대 후반이 되고, 삼십대가 되어 교양있는 역할도 해나가는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금토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은 음탕한 처녀 귀신에게 빙의된 소심한 주방보조 나봉선(박보영)과 자뻑 스타 셰프 강선우(조정석)가 펼치는 응큼발칙 빙의 로맨스물이다.

‘오 나의 귀신님’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CJ E&M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