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오세득
냉장고를 부탁해 오세득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최현석과 새로운 셰프 오세득의 대결이 펼쳐진다.

오세득은 최근 진행된 종합편성채널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 36회 녹화에 스페셜 셰프로 출연해, 색다른 매력을 뽐내며 본인의 존재감을 알렸다.

오세득은 평소 최현석과 친분이 두터운 셰프로, ‘셰프계의 송대관과 태진아’로 불리는 만큼 최현석과 시종일관 티격태격 대는 모습을 보이며 모든 이의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게스트인 보아의 냉장고 속 재료로 맞대결을 펼치게 됐는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이는 오세득에게 최현석은 “이기고 지는 거 신경 안 썼는데, 밟아드리겠다”며 호언장담했다.

이어 최현석은 요리대결에 들어가자 그동안 한 번도 보여주지 않았던 필살기를 선보이며 기선제압을 노렸는데, 오세득 또한 첫 출연이라고는 믿기 어려울 만큼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최현석과 오세득의 역대급 대결은 20일 오후 9시 40분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JT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